(주)에코리프로덕션서비스
미디어센터
Media Center
> 미디어센터 > 뉴스
뉴스
고객님과 함께하는 (주)에코리프로덕션서비스가 되겠습니다.
 
작성일 : 15-12-09 09:56
도심지역 상습침수 해소 위해 2,442억원 투입
 글쓴이 : 에코리프로덕션
조회 : 3,504  
환경부(장관 윤성규)는 여름철 집중강우로 인해 상습적인 침수를 겪고 있는 부산광역시 등 10개 지자체 11개 지역을 2016년도 하수도정비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오는 2019년까지 2,442억원(국고 1,549억원)을 투입하여 침수 예방대책을 추진한다.

* 하수도정비중점관리지역 : 하수의 범람으로 인하여 침수 피해 발생 또는 발생 우려가 있는 지역 등에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침수예방을 위한 하수도정비대책 시행

하수도정비중점관리지역은 국정과제인 '침수로부터 안전한 하수도인프라 확충'의 핵심 추진 사항으로 이를 통해 국민안전 중심의 재난관리체계 구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선정된 하수도정비중점관리지역은 부산(금정구, 동래구), 수원시, 가평군, 포항시, 구미시, 밀양시, 김해시, 무안군, 영암군 등 11개 지역이다. 

이들 지역은 20개 지자체의 27개 침수지역 중 침수피해 현황, 사업 시급성, 지자체 사업추진 의지 등에 대한 종합 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되었다.  

특히, 도심지역의 침수가 국민의 인명·재산 등의 피해와 직결되는 사안인 만큼 사업추진에 따른 수혜자가 많은 부산(금정구, 동래구), 수원, 포항, 구미 등 대도시 위주로 선정됐다.

* 대도시 대상 사전설명회 개최(9.4일) : 부산·인천·광주광역시, 포항·수원·의정부·용인·고양·파주시

이들 지역은 최근 10년간 최대 6회의 침수피해가 발생된 곳으로 하수관로와 빗물 펌프장 용량부족 등으로 강우시 집중되는 빗물의 빠짐이 원활하지 않아 하수도시설의 정비가 시급하다.

선정된 하수도정비중점관리지역은 2016년까지 침수예방을 위한 기본계획인 하수도정비대책 수립과 함께 실시설계 등을 완료한 후 2017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공사를 착수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그간 도심지역의 하수 범람으로 인한 침수를 예방하기 위해 2013년부터 2015년까지 김해, 안양, 대구 동구 등 32곳의 하수도정비중점관리지역을 지정하여 하수관로의 물 흐름 능력을 확대하고, 하수저류시설 또는 빗물펌프장을 설치하거나 증설하는 등 도시침수 예방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채은 환경부 생활하수과장은 “대통령이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협업해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함에 따라 지자체와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도시침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코리프로덕션서비스, 사업자등록번호 : 124-86-78977     
447-210 경기도 오산시 가장산업동로 14-10 E-3 블록          Tel : 031-372-7968          Fax : 031-373-7908          E-mail : ecorepro@naver.com
Copyright Eco Reproduction Service Co., Ltd. All Rights Reserved.